post_img

콘테스트매워도 다시한번, 화끈한 음식점

(테이스팀) 하늘에 별 따기 보다 어려운 제주에서 매운맛 찾기 - 불타는 차돌쭈꾸미

나는 매운 음식을 너무 좋아한다.
내가 얼마나 매운 음식을 좋아하는지 알 수 있는 화려한 전적이 있다.ㅋ

내가 가장 좋아하는 치킨은 비비큐치킨의 매운양념치킨이다.
그 어떤 치킨집의 매운양념치킨 보다 가장 매운 맛을 핫하게 내는 치킨이라고 생각한다.
아쉬운 것은 이 치킨의 매운맛이 몇해 전부터 점점 약해졌다는 것이다.
처음 이 치킨이 나왔을 때는 최강으로 매웠는데, 그건 좀 아쉽다.
그래도 아직 이보다 더 매운 치킨은 못 찾았다.

나는 떡볶이 중 제일 좋아하는 것이 신전떡볶이이다.
신전떡볶이는 너무 매워서 떡볶이 먹듯 먹는 것이 아니라 튀김이나 어묵을 찍어먹는 소스처럼 먹어야 할 정도이다.
시골 살때 아는 아주머니들이 사랑방처럼 모이는 뜨개방이 있었는데, 내가 뜨개를 잘해서 그 아주머니들에게 뜨개를 많이 가르쳐드렸는데, 그때마다 고맙다고 항상 신전떡볶이를 사 주셨다.
너무 매워서 거의 나만 먹는데도 선물이라며 사주던 음식이었다.
'독한 것'이란 양념은 언제나 추가였다.ㅋ

시골 살때 에피소드인데, 고추가 병충해가 심해서 언제나 수확량이 고추모종을 심을 때와 다르게 나오곤 했었다.
그래서 우리가 생각해낸 방법이 일반고추보다 청양고추가 병충해에 강해서 그냥 청양고추만 심어 기르는 것이었다.
그리고 이 청양고추만 갈아서 겨울에 김장김치를 담아 먹었다.
보통은 일반고추가루 8에 청양고추가루 2를 넣는 비율이 김치가 맛있게 매운 비율이다.
그런데 100퍼센트 청양고추로 김치를 담은 것이다.
이 김치는 너무 매워서 내가 아는 사람 중 아무도 이 김치를 먹을 수 있는 사람이 없을 정도였다.ㅜㅜ

그리고 전설처럼 남은 나의 매운맛 도전기가 있다.
나는 우리나라 최강 매운맛을 내는 음식점은 '신길동 매운 짬뽕'이라고 생각한다.
티비에서 이 짬뽕집이 한두번 나오는 것을 보고 경상도 상주에서 서울 신길돌까지 이 짬뽕을 하나 먹겠다고 갔었었다.
많이 맵다는 말은 서빙하는 분의 일상적인 멘트라 생각하고 짬뽕이 나오자 마자 국물을 세 수저 떠 먹었다.
그리곤 하늘이 노래지게 장이 꼬이는 매운맛을 맛보았다.
얼굴이 하얘지고 더이상 말을 못할 정도로 매웠다.
서빙하는 분이 백짓장처럼 하얘진 내 얼굴을 보고 우유를 한컵 주셨고, "이건 아무나 도전 못해요."라는 굴욕적인 말을 들어야 했다.
정말 그 순간 벽에 붙어 있는 많은 메모지 중 몇몇 곳에 '엠뷸런스를 불러주세요.'라고 씌여 있는 것이 장난이 아니라는 생각이 들었다.
한 젓가락 정도 더 먹어 보고 도전에 실패했고, 남편은 '이건 음식이 아니야.'라며 앞으로 매운 것 좋아한다고 자꾸 이런 거 도전하지 말라며 핀잔을 주었다.

이렇게도 매운 맛을 좋아하는 내가 매운맛이 뭔지 일도 모르는 사람들이 모여 사는 '제주도'로 이사를 온 것이다.
전에 내가 연재하는 '제주음식스토리텔링'에서도 이야기한 적이 있는데, 제주도에는 고추가루가 들어온지 그리 오래 되지 않았다고 한다.
대부분 모든 양염을 된장과 간장으로 해서 먹던 제주도 사람들의 음식 유전자에는 매운 맛이라는 것이 없다.
그래서 제주도 사람들은 여름에 된장에 찍어먹는 아삭한 풋고추를 먹으면서도 매워서 못 먹겠다고 할 정도이다.
제주도 어딜 가도 매운 짬뽕이니 매운 떡볶이니 매운 치킨이니 하는 것들이 말 그대로 '안 맵다.'ㅜㅜ
내가 김치를 담을 때마다 동문시자에서 매운 고추가루를 사오는데, 그곳도 안 맵다.ㅜㅜ

이런 열악한 조건인데도, 테이스팀에 매운맛 콘테스트가 시작되니 '이건 내가 참가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제주도 지인 찬스는 쓸 수 없다. 매운맛을 모르는 그들이 말하는 매운 맛은 전정한 매운 맛이 아니기 때문이다.
몇날 며칠을 인터넷을 검색했다.
찾다가 '이건 제대로 매운맛집인가 보다'하고 전화해 보면 결번인 전화번호란 멘트가 나온다. 망한 것이다.ㅜㅜ
여러 군데를 전화해 봤지만 거의 다 결번이다.
제주도에서는 매운 맛으로 음식점이 살아남기가 어렵다는 걸 증명해준다.
그러다 드디어 어제 저녁 남편이 현재 영업 중인 매운 맛집을 찾았다. 게다가 내가 너무 좋아하는 쭈꾸미집이다.

IMG_0095.JPG

난 이런 간판을 보면 마구 신난다.^^

IMG_0097.JPG

너무 좋아서 메뉴판 사진 하나 찍고 이집의 메인 메뉴인 반반메뉴를 주문했다. 쭈꾸미와 차돌과 대패가 들어간 것이라고 한다.
쭈꾸미를 찍어먹을 수 있다는 퐁듀치즈도 주문했는데, 사실 나에겐 이런 건 필요가 없다.
매운맛을 중화시키기 위해 먹는 치즈를 나는 원하지 않는다.
하지만 매운걸 잘 못 먹는 남편을 위해서 주문!

IMG_0098.JPG

20180907_213816.jpg

주문해 놓고 기다리는 동안 가게 안 여기저기를 찍어 보았다.
전체적인 가게 분위기가 아기자기하고 예뻤다.
하지만 오늘은 음식에 집중할 것이라 기본 반찬이 나오고 불판에 쭈꾸미가 얹어지고부터는 이런 인테리어는 눈에 들어오지 않았다.

음식 앞에 두고 사진을 찍어대는 나한테 약간 짜증을 내던 남편이 요즘은 테이스팀을 열심히 하다보니 나보다 더 열심히 사진을 찍는다.
원래 사진을 잘 찍은 남편이 이렇게 바뀌니 난 너무 좋다.
사진은 남편에게 맡기고 난 먹는 거에 집중할 수 있기 때문이다.ㅋㅋ

20180907_214232.jpg

IMG_0104.JPG

철판 가에로 옥수수 샐러드와 계란물을 넣어주는 것이 완전 '육지 스타일'이다.ㅋㅋ
제주도 음식점은 좀 투박해서 이런 세련된 맛이 거의 없는데, 오랜만에 육지스타일의 세팅을 만나니 그것도 참 반갑고 좋다.
제주도 음식점 중 이렇게 세련된 세팅을 하는 곳은 육지에서 이주해온 사장님이 운영하는 집이다.
이런 집은 주로 관광객이 가는 집인데, 이렇게 제주 주택가에서 육지 스타일의 세팅을 만나니 반가웠다.
저렇게 부어놓은 계란물이 철판 위에서 계란 찜이 되는 것이다.
알바생에게 계란물을 부어주는 주전자가 너무 예쁘니 사진을 위해 다시 한번 포즈를 취해 달랬더니, 친절한 알바생 흔쾌히 호응해 주신다.ㅋ
이집 알바생 점수는 만점이다.

20180907_214018.jpg

"계란물 한번 포즈 잡아 주실 수 있어요?"

20180907_214024.jpg

"우와~"
난 이렇게 신났을 뿐이고.ㅋ

IMG_0100.JPG

추가로 붓느라 넘칠까봐 조심조심.ㅋㅋ

20180907_214556.jpg

그리고 맛있게 볶아지고 있는 쭈꾸미...
어? 근데 특별히 매운 맛이 안 올라온다.
원래 이렇게 볶을 때 매운 냄새가 폴폴 나야하는데, 아차! 주문할 때 너무 흥분해서 메뉴판에 써있는 것을 놓쳤다.
제주도 사람들이 매운 걸 잘 못 먹어서인지, 기본은 덜 매운맛이란다. 매운 맛을 원하면 주문시 말해달라는 말이 메뉴판에 적혀있는 걸 못 본 것이다.

다시 친절한 알바생 소환해서 물어보니 역시 흔쾌히 지금 추가해주신단다.
그래서 나타난 매운맛의 정수, 다대기이다.

20180907_214930.jpg

20180907_215512.jpg

처음에는 반만 넣었는데, 10초 정도 생각하고 나머지도 싹싹 긁어 넣었다.
내가 원하는 매운맛의 80프로까지 도달했다. 하지만 이 정도면 제주도에서 먹어본 가장 매운 맛이었다. 그래서 만족도는 100프로였다.

20180907_214947.jpg

자, 이제 치명적인 매운 쭈꾸미의 근접 사진이다.

20180907_215111.jpg

20180907_215153.jpg

20180907_215652.jpg

나는 매운 음식을 먹을 때, 그 매운맛에 방해가 되는 것들은 잘 먹지 않는다.
하지만 나 때문에 매운 음식 레벨이 많이 올라간 남편이지만 그래도 남편에게는 이런 것들의 도움이 필요하다.

IMG_0105.JPG

고소함으로 매운맛을 감싸주는 퐁듀치즈.

20180907_220916.jpg

시원한 국물로 매운맛을 행궈주는 냉우동 육수.

IMG_0102.JPG

그리고 각종 쌈들.

나도 오늘은 테이스팀에 올릴 맛스런 사진을 위해 쌈을 몇개 싸 먹었다.

20180907_215751.jpg

20180907_215625.jpg

깻잎과 무쌈이 매운 쭈꾸미의 맛을 중화시켜주면서 맛있는 매운 맛으로 변신시켜준다.
입안에서 모든 재료들이 적절히 조화를 이루어서 정말 맛있는 한쌈이 되지만, 나는 매운 맛의 정수를 즐기길 좋아하므로 한두개만 이렇게 먹는 걸로...

그리고 마지막으로 볶음밥까지 먹었다.

20180907_220931.jpg

20180907_221046.jpg

우리 둘이 연애할 때 길동에 있는 쭈꾸미 집에서 쭈꾸미에 소주 한잔하고 이렇게 밥을 볶아먹었었는데...
그때 쭈꾸미집 사장님이 단골인 우리 커플을 위해서 항상 밥으로 '하트'를 만들어 주셨었는데.ㅋㅋ

20180907_221527.jpg

우리도 그때를 추억하며 '하트' 하나 만들어 주시고.ㅋ

20180907_221316.jpg

볶음밥이 약간 질면 이렇게 가운데 구멍을 내서 수증기를 더 날려 주어야 한다는 '식샤를 합시다'에서 식샤님의 팁도 따라해 보고.

20180907_222552.jpg

볶음밥 마지막 한톨도 놓칠 수 없다는 필사적인 나의 수저질이다.ㅋ

IMG_0106.jpg

그리고 '테이스팀 원정대' 매워도 다시 한번 미션 클리어!!!

밤 11시면 닫는다는 집에 밤 10시에 가서 폭풍처럼 주문하고 폭풍처럼 먹고 폭풍처럼 사진을 찍던 우리를 사장님, 알바생, 옆의 손님까지 웃으면서 쳐다봤지만 우린 '테이스팀 원정대'이므로 아랑곳하지 않고 즐기고 돌아왔다.

제주에서 흔히 찾을 수 없는 매운 맛집을 찾은 기쁨에 매운맛이 땡기는 날 테이스팀과 관계 없이 우린 여길 자주 갈 것 같다.^^

이 집은 제주도의 트렌디한 음식점이 많기로 유명한 베라체 골목에 있다.
행정상의 지명은 아니고 그 근처에 베라체라는 고급 아파트가 있어서 제주도 사람들에게 그렇게 불리는 곳이다.

주소 : 제주시 아라2동 3003-12

주차는 주변에 제주도에서 운영하는 무료 주차장이 있으니 그곳에 주차하면 된다.

IMG_0092.JPG

근데 이 글은 왜 테이스팀(@tasteem)에서 보팅을 안 해줄까?ㅜㅜ

플레이스불타는 차돌쭈꾸미
대한민국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아라동 3003-12
rankrankrank사실은 나만 알고 싶은 특별한 맛집

hyokhyok

#tasteem-curation

안녕하세요, 테이스팀 서포터 @hyokhyok입니다. @gghite님의 퀄리티 높은 <불타는차돌쭈꾸미>포스팅에 감동받아서, 테이스팀에서 선물을 준비했어요! 앞으로의 멋진 활동 기대하며 이상테이스팀이었답니다

$ 1.44
gghite

엇? @hyokhyok님이 테이스팀 서포터셨어요? 수고 많으시네요. 그렇지 않아도 테이스팀에 글이 올라갔는데도 테이스팀으로부터 보팅이 안 되어서 주말 내내 우울 모드였었는데.ㅋ 이렇게 와서 선물을 주시니 너무 기쁩니다. 앞으로도 테이스팀에서 멋진 활동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0.00
tasteem-kr

ㅋㅋㅋㅋㅋ 누락이라니...! 말해주시면 저희가 바로 처리해 드린답니다. 주말에는 조금 처리에 시간이 걸리지만... 조금만 기다려주시면!!

$ 0.00
lee2

안녕하세요 muksteem 전국 맛지도 등록 알림봇입니다. 본문에 있는 주소 대한민국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아라동 3003-12로 본 글이 먹스팀 전국 맛집 지도에 등록되었습니다. (혹시 주소가 틀리다면 댓글 부탁드립니다.) 확인하러가기먹스팀 맛집 지도는 https://muksteem.com에서 이용가능하며, 새롭게 업데이트 됐습니다. 많은 이용 부탁드립니다. 약소하지만 보팅 하고 갑니다. 좋은 포스팅 감사합니다! ^^

$ 0.00
muksteem

침샘 자극되네요ㅜㅜ

$ 0.00
gghite

아주 환상적인 맛의 쭈꾸미와 볶음밥이거든요.ㅋ

$ 0.00
tailcock

ㅎㅎ 저는 매운맛 찾기 포스팅은 못할 것 같네요. 매운 것만 먹으면 딸국질이 나서.... 제주도에는 매운 맛이 없다는 것 알아가네요.

$ 0.00
gghite

아, 매운 걸 못드시는군요. 매운 거 먹고 딸국질하면 엄청 괴롭지요. 제주도 사람들은 대부분 매운 걸 못 먹습니다.^^

$ 0.00
skuld2000

크... 사진만으로도 입에 매운 맛이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군침이 절로 나오네요.ㅎㅎㅎ

$ 0.00
gghite

저희 남편이 핸드폰으로도 이렇게 음식 사진을 먹음직스럽게 잘 찍습니다. 근데 이집은 정말로 쭈꾸미도 볶음밥도 환상적으로 맛있었습니다.^^

$ 0.00
abcteacher

왜 이러십니까? 예? . . .

풀보를 할 수 밖에 없는 포스팅! 언제나 정성가득한 포스팅이네요. 예전엔 댓글을 정말 정성가득하게 달고 다니시더니 ㅎㅎ 잘 보았습니다. ^^

$ 0.00
gghite

제가 좀 수다쟁이라서 글도 주저리주저리 쓰는 걸 좋아하다보니, 괜히 길기만 한 것이 아닌가 항상 걱정인데, 이렇게 좋게 봐주시니 제가 더 고맙습니다.^^

$ 0.00
noisysky

육지스타일 쭈꾸미 삼겹살 볶음 이군요. 쭈구미가 진짜 탱탱하네요~ 제주도라서 그런건가요 ? 맛있을거 같아요~ 저는 좀 덜 맵게 해야겠지만요

$ 0.00
gghite

아, 매운 거 잘 못드시는군요.ㅋ 다행히 이집은 그냥 주문하면 덜 매운 맛으로 준다고 하더라구요. 제주도 사람들이 매운 걸 잘 못 먹으니까 기본은 덜 매운 맛이랍니다. 제주도에서 쭈꾸미는 나지 않는 걸로 압니다.^^

$ 0.00
seo70

먹어보고싶어요. 밥이 쥑이네요.

$ 0.00
gghite

철판요리의 마침표이죠, 볶음밥은.ㅋㅋ

$ 0.00
jungjunghoon

저도 예전 제주도 갔을때 매운맛을 찾아 골목을 찾아해메던 기억이 나네요 ㅎㅎ 매운 떡볶이를 사갔으나 밍밍하고 말이죠 그런 제주에 매운맛이 가능한 식당이라니 찜해놔야겠습니다

$ 0.00
gghite

제주에 오셔서 매운 음식을 먹기는 좀 힘이 듭니다. 그러니 여행 중 꼭 매운 걸 드시고 싶으시면 여길 꼭 찜해두셔야 해요. 저도 제주 살면서 겨우 찾았거든요.^^

$ 0.00
orange5008

제주에서 매운 맛 찾기란 너무 어렵더라구요 ㅜ 이사오고 한달 후 부터는 속이 느글느글한게 매콤한게 먹고픈데 달큰하기만하고 맵지가 않은거 있죠~ 저도 매콤한 맛 열심히 찾으러 다닌답니다^^

$ 0.00
gghite

오렌지님도 제주에 사시니 실감하셨군요.ㅋㅋ 제주시쪽에 오시면 이집에 꼭 한번 가보세요. 주문 전에 맵게 해달라고 얘기하는 거 잊지 마시고요.ㅋㅋ

$ 0.00
aileecho

요즘 남편분과 테이스팀 맛집 자주 올려주셔서 너무 좋네요 ㅋㅋㅋ 게다 저도 매운거 엄청 좋아하는데! 이 집은 꼭꼭 가봐야겠어요~ 퐁듀에 쭈꾸미에 쌈에 다 너무너무 좋아하는것들인데~ 넘 맛있어 보여요!

$ 0.00
gghite

외국 생활을 하고 계시니 가끔 매운맛이 그리우실 때가 있을 거 같아요. 그때는 어떻게 해결하시는지도 궁금하네요. 저 쌈은 삼겹살 쌈과는 또다른 맛이더라구요.^^

$ 0.00
aileecho

여긴 한국식당이 엄청 많지만 한국처럼 땀나고 머리에서 발꼬락까지 간질거리는 매운맛은 없어요. 그래서 그냥 집에서 해결해요 ㅋㅋㅋㅋㅋㅋ 제주가면 여긴 꼭 가봐야겠어요!!!

$ 0.00
hodolbak

와 gg님 테이스팀은 나날이 재미있어져 가는 것 같습니다. ㅎ

$ 0.00
gghite

딱 수다떨기 좋은 소재잖아요, 먹는 게.ㅋㅋ 테이스팀에 도전하려고 먹으러 다니고, 그걸 정리해 스토리를 짜고 하는 것이 너무 재미있더라구요.

$ 0.00
lovey42

ㅋㅋ 아주 맛있게 매워보이는 맛이어요 볶음밥까지..ㅋㅋ

$ 0.00
gghite

맛있게 매운 맛보다는 좀더 매워요.ㅋㅋ 남편은 퐁듀에도 찍어먹고 우동국물도 먹고 계란찜도 먹으며 먹는데도 땀을 뻘뻘 흘리면서 먹더라구요.ㅋ

$ 0.00
momoggo

끄앙 마지막 볶음밥 사진에 미쳐버립니다 ㅠ

$ 0.00
gghite

새로운 프로필 사진의 모모꼬님이 오셨네요.^^ 아무리 봐도 너무 멋있어요~~~ 철판 요리의 마지막은 무조건 볶음밥이지요.ㅋㅋ

$ 0.00
khaiyoui

한국인에게는 역시 이 매운맛이.. 좋아하는 쭈꾸미까지... 먹고싶어요~

$ 0.00
gghite

@khaiyoui님 언제 한국에 돌아오세요? 이제 슬슬 한국 음식 생각나실 때가 되지 않았을까요?ㅋ 테이스팀 보면 더 그러시겠어요.^^

$ 0.00
jsj1215

테이스팀 보팅을 못 받으셨네요

지난번에 저도 탈락 된 적이 있어요. 음식점에 대한 가이드만 해야 되는데 다른 이야기가 많이 들어가서 안 된다고 그러더라고요. 내용이 여행 가이드에 치우쳤다는 이유였어요.

$ 0.00
gghite

처음에 보팅을 못 받았는데 서포터님이 오셔서 다시 해주셨어요. 포스팅이 탈락이 된 건 아닌 거 같아요. 테이스팀 피드에는 올라갔거든요. 아마도 제가 모르고 busy에 글을 쓰다가 중간에 복사해서 테이스팀 가이드에 썼더니 몇번 등록 실패가 나왔었거든요. 아마도 그래서 어떤 오류가 생긴게 아닌가 싶어요. 아무튼 내일인가 콘테스트가 끝나니 지켜봐야할 거 같아요.

주말 내내 너무 속상해서 테이스팀 홈페이지에 가서 막 보팅해달라고 떼쓰고 그랬어요.ㅋㅋ

$ 0.00
sonki999

제주도 사람들이 매운것을 못 먹는다는것은 처음 알게 되었네요 불타는 쭈꾸미 입맛 땡기네요^^

$ 0.00
gghite

제주도 사람들과 육지 사람들의 입맛은 상당히 달라요. 제주도 사람들이 '매운 맛'을 모르는 것처럼 전 아직 제주도의 '베지근한 맛'을 전혀 모르겠거든요.ㅋ

$ 0.00
ponzipanda

불닭볶음면도 처음에는 미친듯이 매웠는데 먹고 죽을뻔한 사람들이 너무 맵다고 항의해서 맛이 순해졌다는 썰이 있어요.

아니 잠깐 그냥 안먹으면 되는것 아닌가요? ㅋㅋㅋㅋ

$ 0.00
gghite

아 맞다! 불닭볶음면 특히 불닭볶음 컵라면은 진짜 매운 맛의 정수를 구현하고 있었는데, 그것도 맛이 덜 매워졌습니까? 이런~!!!ㅜㅜ

그러게 사람들 이상하네요. 안 먹으면 되는 걸 왜 항의를 하지요? 전 진라면 순한맛이 순하다고 절대로 항의 안하는데, 그냥 안 먹지..ㅋ

$ 0.00
starjuno

전 매운맛을 점 점 더 못 먹겠던데... 읽으면서도 매웠어요^^ 제주엔 매운맛이 별로 없군요~ 하나 알아 갑니다.

$ 0.00
gghite

매운 걸 잘 못 드시는 분들은 이런 화면만 봐도 매워하시더라구요.ㅋ 전 매운 음식이 티비에 나오면 군침을 삼킨답니다.^^

$ 0.00
steem-ua

Hi @gghite!

Your post was upvoted by @steem-ua, new Steem dApp, using UserAuthority for algorithmic post curation! Your UA account score is currently 3.009 which ranks you at #9960 across all Steem accounts. Your rank has improved 38 places in the last three days (old rank 9998).

In our last Algorithmic Curation Round, consisting of 282 contributions, your post is ranked at #81.

Evaluation of your UA score:
  • You're on the right track, try to gather more followers.
  • The readers like your work!
  • Good user engagement!

Feel free to join our @steem-ua Discord server

$ 0.00
goodhello

불타는 차돌쭈꾸미는 처음 본것 같아요~

맛이 완전 살아 있겠어요~

와우~ 깔끔하게 다 드신게 그 맛이 정말 엄청나다는게 느껴지네요~

저도 너무너무 먹어보고 싶어요~

$ 0.00
gghite

저도 돌아와서 테이스팀에 글을 올리면서 깜짝 놀랬어요. 다 먹은 철판이 먹기 전 철판처럼 깨끗하더라구요.ㅋㅋ 완전 맛있게 먹었답니다.^^

$ 0.00
ryanhkr

그릇이 주문 제작을 한 것 같네요~ 뭔가 뭐든 볶아 버리고 싶은 철판이예요..

$ 0.00
gghite

저도 티비에서만 보던 철판을 제주에서 처음 보았답니다.^^ 아무래도 육지스타일이 뿜뿜 나는 집이었어요. 그래서 더 좋았구요.^^

$ 0.00
bbana

와우~ 맛있게 드셨네요. 매운쭈꾸미볶음밥 최고죠.^^

$ 0.00
gghite

비비아나님도 친구분들과 먹방 잘 하시잖아요.^^ 지갑 이론 아주 인상적이었습니다.~~

$ 0.00
neojew

제주에 가면 꼭 먹어봐야 겠네요^^

$ 0.00
gghite

매운 거 잘 드셔도 되고, 못 드셔도 되는 집이에요. 기본은 덜 매운 맛이고, 매운 건 추가 주문하는 집이니까요. 제주에서 매운 맛은 흔하게 볼 수 없으니 잘 기억해 두셔야 할 거에요.^^

$ 0.00
virus707

이오스 계정이 없다면 마나마인에서 만든 계정생성툴을 사용해보는건 어떨까요? https://steemit.com/kr/@virus707/2uepul

$ 0.00